담고 싶었던 것들

“담고 싶었던 친구의 이야기를
담고 싶었던 글과 그림을
담고 싶었던 노래와 음악들을
긴 세월 속에 알차게 잡아 놓고 싶었지만

지금은 텅 빈 마음만이
갈팡질팡 어지럽게 하고 있다

아직도 마음은
어리석게 어디에 머물고 있는지
부질없는 잡념이
갈 길마저 방해하며 가고 있다

잡아볼 수 없는 세월 속에 놓치지 않으려고
다짐했던 마음들은 쉴 사이도 없이 빠져나가며
왕따는 만들지 말아야 했지만,
아직도 잘난 마음이 한구석에 도사리고 있었나 보다

담고 싶었던 친구의 이야기를
담고 싶었던 글과 그림을
담고 싶었던 노래와 음악들을
긴 세월 속에 알차게 잡아 놓고 싶었지만

지금은 텅 빈 마음만이
갈팡질팡 어지럽게 하고 있다

아직도 마음은
어리석게 어디에 머물고 있는지
부질없는 잡념이
갈 길마저 방해하며 가고 있다

잡아볼 수 없는 세월 속에 놓치지 않으려고
다짐했던 마음들은 쉴 사이도 없이 빠져나가며
왕따는 만들지 말아야 했지만,
아직도 잘난 마음이 한구석에 도사리고 있었나 보다”
담고 싶었던 글과 그림을담고 싶었던 노래와 음악들을긴 세월 속에 알차게 잡아 놓고 싶었지만지금은 텅 빈 마음만이갈팡질팡 어지럽게 하고 있다아직도 마음은어리석게 어디에 머물고 있는지부질없는 잡념이갈 길마저 방해하며 가고 있다잡아볼 수 없는 세월 속에 놓치지 않으려고다짐했던 마음들은 쉴 사이도 없이 빠져나가며왕따는 만들지 말아야 했지만,아직도 잘난 마음이 한구석에 도사리고 있었나 보다담고 싶었던 친구의 이야기를담고 싶었던 글과 그림을담고 싶었던 노래와 음악들을긴 세월 속에 알차게 잡아 놓고 싶었지만지금은 텅 빈 마음만이갈팡질팡 어지럽게 하고 있다아직도 마음은어리석게 어디에 머물고 있는지부질없는 잡념이갈 길마저 방해하며 가고 있다잡아볼 수 없는 세월 속에 놓치지 않으려고다짐했던 마음들은 쉴 사이도 없이 빠져나가며왕따는 만들지 말아야 했지만,아직도 잘난 마음이 한구석에 도사리고 있었나 보다Listen